'오타니 쟁탈전' 협상 최종 단계로 '7~10일 내 도장'

'오타니 쟁탈전' 협상 최종 단계로 '7~10일 내 도장'

최고관리자 0 218 2023.12.11 07:58
오타니 쟁탈전 협상 최종 단계로 7~10일 내 도장오타니 쇼헤이.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역대 최고의 계약이 임박했다. 메이저리그 역대 최고 대우를 예약한 오타니 쇼헤이(29) 쟁탈전이 절정에 이르고 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3일(한국시각) 오타니의 협상이 마지막 단계에 진입했다고 전했다. 곧 계약이 이뤄질 것이라는 전망.

또 미국 시카고 지역 라디오 670 더 스코어 브루스 레빈에 따르면, 오타니의 계약은 향후 7일~10일 사이에 이뤄질 전망이다. 또 계약 총액은 5로 시작한다.

메이저리그 윈터 미팅은 4일부터 7일까지 열린다. 향후 7일~10일 사이에 계약이 이뤄질 경우, 윈터 미팅 기간을 넘기게 된다.

오타니 쇼헤이.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현재 오타니 쟁탈전을 벌이고 있는 팀은 LA 다저스를 비롯해 시카고 컵스, 토론토 블루제이스, LA 에인절스까지 총 4팀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텍사스 레인저스, 보스턴 레드삭스, 뉴욕 메츠, 뉴욕 양키스 등은 백기를 든 것으로 알려졌다.

오타니 쇼헤이.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단 이번 오타니 쟁탈전과 관련해 오타니의 직접적인 언급은 단 한 차례도 나오지 않았다. 이에 아직까지 구체적인 예상이 나오지 못하는 것이다.

지금까지 오타니의 유력 행선지로는 미국 서부 해안가, 우승이 가능한 전력, 타자 친화적인 구장 등의 조건을 갖춘 팀으로 평가됐다.

오타니 쇼헤이.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단 저 세 가지 조건을 모두 만족시키는 팀은 없다. 이에 오타니가 어떤 팀을 고를지에 매우 큰 관심이 모이고 있다.

물론 오타니가 어느 팀을 선택하더라도 역대 최고 계약은 이미 예약한 것이나 다름없다. 계약 총액의 앞자리가 5 혹은 6의 문제만 남았다.

조성운 동아닷컴 기자 [email protected]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광고 문의
접속자 현황
  • 현재 접속자 76 명
  • 오늘 방문자 425 명
  • 어제 방문자 457 명
  • 최대 방문자 571 명
  • 전체 방문자 26,500 명
  • 전체 게시물 2,088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3 명